안녕하세요.

제가 이혼을 준비중인데, 궁금한 점이 있어서 문의드립니다.

 

결혼초부터 이어지는 아이가 왜 바로생기지않느냐부터, 결혼전 거의 쉬지못하고 사회생활을 했어서 일을하더라도

조금쉬다한다고 했었는데...일은 왜 안하냐, 지참금같은거 가저온거없느냐,혼수문제부터시작해서 돈관리를

본인이 한다면서 생활비를 제대로 주지않고 있습니다.

계속되는 언어폭력, 친정가족비하발언, 5년전쯤엔 말을 듣지않는다는 이유로 부엌칼로 애내려놓지않으면 찌른다고

협박하고 위협해서 입은옷그대로 쫓겨나 여성의집에서 한달간 생활한적도 있습니다.

그러한 평탄치 않는 결혼 과정에서 우울증도 생겼습니다.

그 이후 1년전쯤에도 싸우다가 생명에 위협을 늦겨 112로 신고한적도 있었습니다.

 

임신중 밀어서 팔에 피멍이 심하게 들은적도있고, 성관계시 몸이 아프거나해서 피하면 욕(좃같은년,너도 니네아버지랑

똑같지?좃꼴리는대로해라.18년등)을 해서수치심과 모욕을 주었고, 요즘에도 아이들앞에서 자기 기분대로 말대꾸를

한다는등에 이유로 쓰레기 같은년, 꼴통같은년등외 다수 욕을 하고 있습니다. 현재는 공과금과 세금등은 제명의로된

자동이체 전용통장에 딱 세금정도만 잔액을 채워놓고, 자동이체를 시켜놓고, 그 외돈은 전혀 주지않고 있어서

근처 슈퍼에서 외상으로 구매해먹는등,제대로 생활할수 없는 지경에 이르러 제가 일을 해야하는 상황인데,

큰애가 9살(남),둘째가 6살(남)이라 아이들의 등,하교시간과 토요일 일요일에 제가봐야해서  맞는 일자리가 거의 없어서

일자리도 얻지못하고 있는상황이고, 엄마라고 부르지도 마라,수시로 니네집으로 가라등의말을 하고있구요.

애들아빠는 최근5년간  친정 대,소사에 참석하지 않았습니다. 저는 시가일에 참석했구요.

요즘에는 반찬은 사오지 않으면서 아이들에게 피자,중국요리,치킨등을 사서 저를 제외한 세식구만 먹습니다.

 

살면서 여러가지 방법을 시도해 보기도했으나, 변할것같지도 않고, 제가 여러가지 스트레스로 인해 더이상 참을 수 없는

상태로 이혼을 하려고하는데, 제가 위내용들에 대한 일부증거는 가지고있으나 오래된일이고, 최근 3년간  슈퍼를해서

쉬는날 없이 일을 했으나 시동생 명의로 되있고, 소득신고를 들어간것도 없고, 최근 6개월간 증거는 거의 없는상태로

제가 이혼소송을 한다고 하더라도 위자료나 재산분할을 받기 힘든상태인거같은데...

 

죄송해요...이혼이유를 설명하다보니...서론이 길었네요. 제가 궁금한 것은...

 

애들아빠가 은행 개인세금우대 한도문제로 세금을 적게 내려고, 제명의로 예탁금 3천만원정도를 넣어 놓으라고한게 있는데,

그것을 애들아빠가 모르는 다른 은행으로 넣어놓고, 이혼서류를 법원에 접수해도 법적으로 문제가 없는지,(그것외에는

애들아빠가 돈관리해서 제가 가지고있는 돈이 없슴.친정이 경제적여유가있는게아니라 이혼하면 거리로 나가야하는상황.)

참고로, 애들아빠는 저돈포함해 차2대 ,예금,거주지임대보증금으로 최근가게인계금포함 1억이넘는 재산이있습니다.

 

제가 제 명의로된 3천만원을 끝까지 주지않겠다고 하면, 법적으로 문제가있는 건지, 제가 말하지않고, 다른은행으로 옮겨

놓는게 혹시 문제가 되는건지,그리고 계속 안준다고하면 또 욕하고 날리치고, 흉기를 들수도있는데, 그때 112로 신고하면

그것이 법적으로 효력이 있는지, 그 돈을 애들아빠가 법적(차압,압류)등의 어떠한

조치를 할 수있는건지, 그렇게 되면 제가 줘야하는 건지, 보시는대로 답변 꼭 부탁드립니다.